아람코 코리아, 저소득층 이공계 장애 대학생 장학금 5천만원 기부

아람코 코리아 파하드 알 사하리 대표이사 (왼쪽 네번째)와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허동수 회장 (왼쪽 세번째)가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본사에서 열린 기부금 전달식에서 아람코 코리아 및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직원들과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공계 우수 인재 지원 위해 꾸준한 나눔 … “어려운 환경의 이공계 대학생들의 작은 힘 되길 ”

글로벌 에너지기업 사우디 아람코의 한국법인인 ‘아람코 코리아’(대표이사 파하드 알 사할리)가 7일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허동수)에 저소득 층 우수 이공계 장애 대학생을 위해 장학금 5천만원을 기부했다.

파하드 알 사할리 대표이사는 이날 오후 서울 중구 세종대로 사랑의열매 회관에서 허동수 공동모금회장에게 기부금을 전달했다. 성금은 저소득층 이공계 장애 대학생의 장학금으로 지원된다.

2012년 설림된 아람코 코리아는 이공계 우수 인재 지원을 위해 2014년부터 지난해까지 모두 2억 5천만원을 공동모금회에 기부했으며, 2015년부터 저소득층 이공계 장애 대학생 68명에게 장학금을 지원하고 있다. 이번 기부까지 모두 3억 원을 기부했다.

파하드 알 사할리 대표이사는 “어려운 환경에서도 학업을 이어나가는 이공계 대학생들에게 작은 힘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기업의 사회적 역할을 다하기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허동수 회장은 “노력하는 청년들을 위한 아람코 코리아의 꾸준한 나눔에 감사하다”며 “소중한 성금이 꼭 필요한 곳에 지원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listingsRendered.heading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