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람코와 stc, 담맘 7 (Dammam 7) 슈퍼컴퓨터 공개

아민 나세르 (Amin H. Nasser) 아람코 대표이사 사장이 회사 관계자들과 단체 사진을 찍고 있다.

아람코와 stc는 오늘 세계에서 가장 강력한 10 대 슈퍼컴퓨터 중 하나인 새로운 슈퍼컴퓨터 담맘 7을 공개했다. 이 슈퍼컴퓨터는 탐사 및 개발의 새로운 기회를 제공하고, 탐사 및 투자 결정에 대한 아람코의 의사 결정력을 향상시킬 것이다. 이는 아람코의 디지털 혁신의 다음 단계로서, 코어 오퍼레이션을 재구성하는 첨단 기술들을 보완하고, 효율성을 높이며, 지구과학 분야에서 업계 리더십을 강화하게 할 것이다.

다란 테크노 벨리 (Dhahran Techno Valley)에서 stc 그룹의 자회사인 솔류션스 (Solutions) 및 휴렛팩커드 (Hewlett Packard Enterprise)의 자회사 인 크레이 (CRAY)와의 파트너십으로 개발된 담맘 7은 55.4 페타플롭스 (petaflops)의 최대 컴퓨팅 성능을 제공하여 세계 최대의 지구 물리 데이터세트를 처리하고 이미지화 할 수 있다.

사우디아라비아에서 발견된 첫번째 유정의 이름을 딴 담맘 7 슈퍼컴퓨터는 최첨단 기술을 통해 탐사 및 생산의 전통적인 경계를 넘어 설 것이다. 정교한 이미징 및 딥 러닝 알고리즘은 매우 상세한 3D 지구모델을 가능하게 함으로서, 탐사 및 개발 리스크를 줄이면서 석유 및 가스를 발견하고 회수하는 회사의 능력은 향상시킬 것이다. 이는 전통 및 비전통 탄화수소 자원의 탐사 및 개발을 위한 의사 결정을 더욱 향상시키고, 생산 및 자원 배분에 대한 향후 투자의 지표가 될 것이다.

아민 나세르 (Amin H. Nasser) 아람코 대표이사 사장은 다음과 같이 언급했다:

“담맘 7 슈퍼컴퓨터는 1938년에 처음으로 발견된 상업용 유정의 이름을 따서 명명되었습니다. 이는 우리의 업스트림 비즈니스에서 장기적인 "발견 및 회수" 전략의 일환으로 돌파구를 마련하는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 복잡한 데이터를 더 빠르게 처리하는 이 기술은 새로운 발견과 강화된 회수 능력을 가능하게 할 것이며, 이는 에너지 수요를 충족하는 적절한 공급 가용성을 보장하고 비용을 절감하는 동시에 생산성을 높이기 위해 매우 중요합니다. 혁신 기술에 대한 지속적인 투자는 우리 회사의 장기 성장 전략의 필수 요소이며, 담맘 7은 생산 효율성과 탄력성을 높이는 적합한 기술에 투자하려는 계획의 일환입니다.”

나세르 알 나세르 (Nasser S. Al-Nasser) stc 그룹 CEO 는 다음과 같이 언급했다:

“아람코의 슈퍼컴퓨터 데이터 센터 출범은 탐사의 새로운 지평을 열 것이며, 데이터 디지털화와 품질에 중대한 영향을 미칠 것 입니다. 이는 사우디아라비아의 국가 디지털 전환 계획과 일치하며, 우리는 사우디아라비아에서 담맘 7 센터를 설립하게 된 것을 자랑스럽게 생각합니다.”

${ listingsRendered.heading }